DSC04620

[UA5680] CLT-EWR 유나이티드 익스프레스 탑승기

UA5680 CLT-EWR
ERJ-145 (N14558)
1A (window)

지난 포스팅
(1) [UA168] ICN-GUM (괌) 유나이티드항공 비즈니스 클래스 탑승기_또 다른 마일런의 시작
(2) [UA200] GUM-HNL (호놀룰루) 유나이티드항공 비즈니스 클래스 탑승기
(3) [UA252] HNL-IAH (휴스턴) 유나이티드항공 비즈니스 클래스 탑승기
(4) [UA373] IAH-IAD (워싱턴 덜레스) 유나이티드항공 비즈니스 클래스 탑승기 (스압주의)
(5) [UA3793] IAD-CLT (샬롯) 유나이티드 익스프레스 비즈니스 클래스 탑승기


Charlotte, NC

여행내내 날씨 맑음

신시가지는 깔끔 반듯 말끔.
아무래도 여기 미국 아닌 거 같음(…)

오늘 라임 좀 되는데

호텔 조식

Fairfield Inn & Suite 체인은
조식이 무료.

저 따뜻한 그레이비 소스가 기가 막혔다.
두툼한 빵을 쿡 찍어서 한 입 먹으면

아 사랑이야.

나의 사랑 너의 사랑
Special K with Red berries

아침을 먹었으니 점심을 먹으야지.

오늘도 중식

전철까지 타고
판다 익스프레스에 찾아 감.
의지의 한국인

볶음밥 볶음면 반반에
오렌지 치킨이랑 허니월럿쉬림프.

채고시다.

신대륙의_기상.jpg

오는 길에 마트에 들러
아스피린 한 통 사줍니다.
혈전을 용해시켜준다나 어쩐다나.


샬롯에서의 두 밤째.
호텔 보너스포인트도 받을 겸
퐁당퐁당 해 봅니다.

SpringHill Suites Charlotte Airport

공항에 가까워서 골랐는데,
방은 뭐 일반적인 스타일.

나름 Suite 객실을 표방하고 있어
응접실 비스무리하게 소파도 놓여 있다.

소파 앞에는 티비가 있는데
History 채널이랑 NGC, Discover 가 핵꿀잼.

피곤하기는 했는지
안경쓰고 잔 건 안자랑.

침대도 충분하다.
푹신푹신.

오늘 잠 잘 오겠다.


쓰다 보니
여기서부터 탑승기임.

아침 새벽 비행기라
정신도 출타한 상태에서 공항잼.

새벽인데도 사람들이 꽤 있다.

우리가 어떤 민족입니까!
신속배달 잼.

시큐리티 쳌 지나서
게이트로 가는 길.

US 허브라서 UA 비행기는
구석 쪽에 주기하는 듯?

PBB

야 내가 일등이다!
엄마 1등 했으니까 스마트폰 사주세염 (줘팸)

뒷장빼기에 한숨

호놀룰루라니.
잠깐 얼마 전에 하와이에 갔었던가.
이쯤되면 일반상대성이론 같은 거 몰라도
시공간이 휘어져있는 게 몸으로 느껴짐.

좌석이 1A 라서 신나게 탑승.

키다리 아저씨는 탑승불가잼.
전 동양에서 온 호빗이므로 스무스하게 탑승.
에라스무스

네 다음 캥거루

Safety card

비행기타면
의무적으로 안전카드부터
보는 거 아닌가욧?

이번 비행편은 ExpressJet 이 운항한다.

정독 숙독 낭독(…)

비상구는 총 4개, 후미에는 없다.
전방에 있는 두 비상구의 개방방법이 좀 다른데,

A 비상구는 트랩이 달려있어서 아래위로 열리고
B 비상구는 그냥 옆으로 열린다.

C 비상구는 날개 위에 있는 비상구라 양손으로 잡아 뜯는 식.
손잡이 잡고 뜯어뜯어

칵핏이 열려 있다.
아직 부팅중이랍니다.

아까말한 B 비상구

좌석 오른쪽에 바로 갤리가 있다.

머리 위엔
공조기는 없고
독서등과 콜버튼만 있다.

귀신의 집 아닙니다만?

1클래스 운용으로
좌석은 모두 사장님 의자.

커버는 가죽이고, 쿠션이 푹신해서
승차감이 우등고속만큼은 된다.

음료 서비스

진저에일 하올러

기체 맨 뒤에
화장실이 위치하고 있다.

기체 모양에 맞춰서
문이 둥그런 게 특징적이다.

남자가 흘리지 말아야할 것은 눈물 만이 아닙니다.
네 다음 입장휴게소

앞의 분 볼 일 보고 손 안 닦으셨네.
세면대가 뽀송.

옹기종기 수학여행 가신답니다.
잘나가는 애들은 MDET 아시져?
맨뒤에타

EWR 도착

친절하게도 칵핏 촬영을 허락해 주신다.
기장이 여성분이셨다.

오늘의 비행경로
무난하게 직선따라 왔다.

기체가 작아서 1클래스 운용이 좀 아쉬웠지만
좌석이 편해서 나쁘지 않았던 비행.

동무들, 이제 고난의 행군하러 갑네다.

UA15 coming soon.

12 thoughts on “[UA5680] CLT-EWR 유나이티드 익스프레스 탑승기

  1. comkang

    판다익스프레스 매일 먹고 싶네요 ㅎㅎㅎ 한국에 생겼다길래 가서 먹고 엄청 후회를 ㅜ.ㅜ 그나마 차우면과 오렌지치킨은 먹을만 한데 양은 줄고 가격은 더 비싼 이상한 한국화가…

    Reply
    1. ururu Post author

      댓글 감사합니다! 처음 뵙는 닉네임이네요ㅋ
      앞으로도 자주 찾아 주세요.
      판다는 사랑입니다ㅋㅋㅋ 미국가면 꼭 먹게 되는 거 같아요.
      이쯤되면 중독 아닌가욧?

      Reply
  2. 방랑시인

    입장휴게솤ㅋㅋㅋㅋㅋㅋㅋㅋㅋ엠브라디어는 전좌석 우등시트인게 한가지 맘에드네요

    Reply
  3. 럭키댄

    이 분… 업글 소문 들었습니다만?
    판다익스프레스가 그렇게 맛있나욧? -_-

    Reply
    1. ururu Post author

      소문이 빠르네요ㅋ 산수선 급행을 타고 퍼졌나;;;
      아니 LA가서 판다익스프레스도 안 드셨나요? (한숨)

      Reply
  4. Pingback: [UA15] EWR-HNL 유나이티드항공 탑승기 | ururu

  5. Pingback: [UA879] HNL-NRT 유나이티드항공 탑승기 | ururu

  6. Pingback: [UA79] NRT-ICN 유나이티드항공 탑승기_마일런의 끝 | ururu

  7. 스위스항공

    이분 저번에도 석가모니로 라임 하시더닠ㅋㅋ 캥거루에서 터지고 갑니다 ㅋ

    Reply

Leave a Reply

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. Required fields are marked *